책락콥에서 잉여잉여 하니 다시 비행기를 탔습니다 CX410
...이쯤되면 졸려서 미칠거 같더군요. 정말로 졸렸습니다.

먹는것도 내가 먹는 것인지 아니면 사료를 먹는 것인지 막장으로 타락했고


고도는 당연히 10000m 이상


기내식이 나왔는데 나왔는데.. 왜 먹지 못하누는 훼이크고 꾸역꾸역 먹었습니다.
저때 정말 반쯤 눈에 감겨서 먹었어요. 그렇게 좋아하는 것들인데도 졸리니 입으로 들어가는지 아니면코로 들어가는지 모르겠어요.


비행기는 대기권을 벋어난지 오래



그리고 그렇게 열망하던 인천 공항으로 귀환했습니다.


이 무더운 날씨의 냄새...
여기가 여름이군요!
Posted by Yurion Yurion


저작권 & 공지사항

Yurion.net의 글의 저작권은 Yurion에게 있습니다. 블로그 내용에 관한 무단 복제 및 배포, 스크랩, 복사, 캡쳐, 펌질등의 행동을 원칙적으로 금하며 특히 네이버 블로그와 카페의 펌질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제제할 것입니다. 오직 링크만 허용됩니다. 이미지와 기타 프로그램의 저작권자가 명시된 자료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모든 권리가 있습니다. 그 외의 사항은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남아공에 간 공익 : 공통령의 귀환

  2. 귀환하셨군요 ㄲㄲ

  3. 공통령의 귀환 ㄱㄱ

  4. 9월까지는 여름입니다(......) http://yfrog.com/mvm38p

  5. 공통령의 귀환인데 왜 환영잉ㄴ사가 없..