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정아 사건으로 불거진 ‘디지털 정보’ 노출 공포

[기사보기]


네티즌들 사이에 ‘e-메일 공포증’이 번지고 있다. 변양균 전 청와대 정책실장과 신정아씨 사이에 오간 e-메일을 검찰이 복구한 것이 수사의 전기가 됐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부터다.

정보기술(IT)의 발달 속에 e-메일이나 휴대전화 문자메시지, 인터넷 메신저 같은 디지털화된 사생활 정보가 고스란히 남의 손에 넘어갈 수 있다는 사실은 끔찍한 일이 아닐 수 없다.



 - 민간인 불법사찰 증거인멸‥'디가우저'가 했다



“한달새 제작·유포사범 3130명 검거 단속 사각지대 ‘토렌트’까지 뚫었다”

아동 청소년을 이용한 음란물 제작, 배포 소지 사범 및 해외 유입 경로 분석 수사의 사령탑 역할을 하는 곳이다. 17명의 팀원을 비롯해 각 지방경찰청에 만들어진 대책팀 등 모두 999명의 경찰은 밤낮 할 것 없이 웹하드와 개인 간 파일 공유 사이트(P2P) 등을 관찰하며 음란물 단속에 혼신의 힘을 쏟아부었다. 그 결과 한 달이 못 돼 음란물 제작, 유포 사범 3130명을 검거했다. 불법 음란물을 올린 웹사이트 253개와 P2P 사이트에 대해선 폐쇄(36건) 및 입건(77건) 조치를 내렸다. 현재 내사 중인 업체도 140개에 달한다.




데이터를 지우는 것은 정말로 지우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실제로는 그런 방식을 거치지 않는다. 실제로는 일종의 문패를 없에 버리는 형식이 더 가깝다고 할 수 있는데 집에 문패를 없에고 빈 데이터로 인식을 하는 것이 가장 좋은 예시일 것이다. 그리고 그 부분에 데이터를 쓴다고 하면 안에 있는 내용물을 바꾸는 것인데, 하드디스크의 데이터는 디지털이므로 0과 1로만 이루어져있다. 이 01을 쓰고 하는 데이터로 바꾸는 것이 실제 쓰기라고 할 수 있는 것이다.

안전한 방식으로 폐기를 하기 위한 방법은 다음의 순서이다. 
1. 분쇄-폐기후 용광로 ㄱㄱ[각주:1]
2. 디가우져
3. 분쇄
4. 데이터다시쓰기

허나 1번과 2번 그리고 3번은 비용과 시간의 이유로 정말 중요한 데이터가 아닌이상, 그리고 개인이 하기엔 힘든 부분이다. 그러나 개인의 입장에서 중요한 데이터가 있었지만 이제는 필요가 없어진 HDD를 판매하기 위해서는 이런 데이터를 단순히 삭제나 빠른 포멧 같은 것으로 하는 것은 무척이나 그 위험도가 있다어느정도의 보안성을 갖추고 판매를 해야 하는방법과 함께 토렌트 단속에 걸려서 하드를 때서 제출해야 할때 이를 방지하는 방법을 소개할까 한다.[각주:2] 


HDDTune에 있는 하드디스크 삭제 기능이다.
다른 프로그램도 많지만 쉽고 사용간편한 것을 선택했다. 



삭제는 0으로 채우기, 임의로 채우기, DOD 5220.22-m, gutmann방식이 있으며 
아래로 갈수록 안전한 것이라고 한다. 대신 시간이 많이 걸린다. 



횟수를 7회까지 조절할 수 있다. 

물론 이 방법도 복구가 불가능한것은 아니다. Gutmann의 경우도 복구를 했다고 한다. 
허나 개인의 레벨에서는 무리이며 이런 방식을 거쳐서 오픈마켓에 팔면 
개인정보의 유출은 일단 크게 줄일수 있을 것이라 본다. 



  1. 형체마져 남지 않는다. [본문으로]
  2. 물론 가장 안전한 방법은 디가우져고 이 방법도 전문적인 업체라면 복구할 가능성은 있다. 일반인의 한계를 염두해 두자 [본문으로]
Posted by Yurion Yurion


저작권 & 공지사항

Yurion.net의 글의 저작권은 Yurion에게 있습니다. 블로그 내용에 관한 무단 복제 및 배포, 스크랩, 복사, 캡쳐, 펌질등의 행동을 원칙적으로 금하며 특히 네이버 블로그와 카페의 펌질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제제할 것입니다. 오직 링크만 허용됩니다. 이미지와 기타 프로그램의 저작권자가 명시된 자료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모든 권리가 있습니다. 그 외의 사항은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