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터벨트의 기원



대략 이런거에요

이미 짤방이 잘 설명하고 있지만 가터벨트는 스타킹[각주:1]의 흘러내림을 방지하기 위한 속옷정도로 분류를 할 수 있습니다. 한국에서 이미지가 이상하게 박혀서 야시시한 물건으로 사용되곤 하는데 이것이 고안된지는 꽤 오래되었습니다.



메이드 이미지에서 가터벨트는 필수...인가?

독일인답지 않은 독일 철학자 임마누엘 칸트가 고안한 대님으로 양말이나 스타킹이 흘러내리지 않게 잡아 주는 역할을 한다. 허리에 매는 벨트에 긴 띠가 달려있어 그것으로 스타킹의 윗부분을 찝어주는 식이다.

당시의 스타킹은 신축성이 없어서 쉽게 흘러내리기 때문에 고정을 위해 무릎이나 허벅지 부분에서 줄로 묶는 방식이었다. 이에 임마누엘 칸트는 묶는 것이 혈액 순환을 방해한다고 생각했고, 고정할 수 있는 뭔가가 필요하다고 생각하여 가터벨트를 만들게 되었다고 한다.


...런 이유로 만들어졌다는 것이죠. 놀랍게도 철학자라는 사람이 만든 것인데 시대상 철학자가 철학만 한게 아니기도 했고 또 당시는 하이힐이 남성용으로 만들어진, 또 발레가 초기 남성의 운동에서 시작되었다는 것 등을 상기한다면 그리 놀라운 것은 아닙니다.

초기 남성용으로 만들어 졌지만 이후 스타킹의 사용이 여성으로 흘러가게 되었고 차츰 페테쉬적인 성격이 강해지면서 여성용으로 굳어졌다...라는게 정설입니다.


가터벨트? 가터?




가터벨트와 가터는 엄연히 다른 말인데 가터는 위의 사진에서 보이는 것처럼 스타킹의 벨트 부분을 뜻하는 것입니다. 가터벨트는 지금 소개하는 것처럼 고정해 주는 물품이 되겠죠.



가터벨트를 왜 하나요? 그런데 왜 안보이나요?





여성들이 가터벨트를 하는 이유에 대해선 여러가지 설이 있지만

1. 밴드스타킹의 경우 조이는 관계로 답답해서
2. 팬티스타킹도 조여서
3. 밴드스타킹의 경우 흘러내림이 있어서

라는 것이 있습니다.

그럼 이런 편리함에도 불구하고 왜 가터벨트를 찾아볼수 없느냐 하는 의견이 있을거 같습니다.
일단 이유는 다름아닌 "남성들의 이상한 시선" 때문에가 주 이유이고 한국인의 체형에 맞지 않는 현실적 이유도 있습니다.


대략 이런 의미로 사용이 됩니다만

앞서 말했듯이 페티쉬적인 것으로 흘러간 면이 없지않아 있는데 한국에선 가터벨트의 의미는 그런 뜻으로 주로 사용이 되는 듯합니다. 연예인들의 특별한 복장이나 성인용 AV가 아닌이상 거리에서 이를 보는것은 매우 어려우며 만약 입는다 해도 가려질 만큼의 치마를 입고 나옵니다.

또한 한국인의 체형에 맞지 않는 것도 있는데, 서양인들의 다리길에 비해서 짧아 굳이 가터벨트를 하지 않아도 될 정도일 때도 많다고 하니...








  1. 팬티 스타킹 제외 [본문으로]
신고
Posted by Yurion Yurion


저작권 & 공지사항

Yurion.net의 글의 저작권은 Yurion에게 있습니다. 블로그 내용에 관한 무단 복제 및 배포, 스크랩, 복사, 캡쳐, 펌질등의 행동을 원칙적으로 금하며 특히 네이버 블로그와 카페의 펌질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제제할 것입니다. 오직 링크만 허용됩니다. 이미지와 기타 프로그램의 저작권자가 명시된 자료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모든 권리가 있습니다. 그 외의 사항은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해피니스에서 카미사카 하루히의 마법제복이 아마 가터벨트 형식이었던 걸로 기억합니다
    그나저나 아래에서 두번째 짤의 캐릭은 가터벨트를 착용하는 올바른 방법을 모르는 것 같군요(............................................)

    • 안으로 들어갔으니 올바른 사용법은 아니네요. 남자가 그려서 그래요!

    • 제가 알고 있는 올바른 착용방법은 끈을 안쪽으로 넣는 방법입니다만......
      http://www.ruliweb.com/ruliboard/read.htm?num=18835&table=img_ani_new&main=ani
      랄까 조금 더 자세히 보니 종류에 따라 안으로 넣는 것도 있고 안 넣는 것도 있군요

    • 아...이게 맞는 것이었군요. 생각해보니 안에 넣어서 입는게 화장실에서 편리하기도 하니 그게 맞을수도 있겠네요.

  2. 인류가 발명한 최고의 발명품은 전구도 아니요 자동차도 아니요 윈도우도 아니요 아이폰도 아니요 가터벨트입니다.

  3. 결국 다리길이가 문제였다.... 라는 결론이........

  4. 저도 밴드스타킹은 너무 잘 굴러내려와서 다음번엔 가터벨트를 사는것도 고려하고 있습니다.

  5. 맨 후자의 이유가 가장 적절하다고 판단됩니다.

    한국인들의 체형에 이거 안맞아요 ㄱ-

  6. 하지만 조만간에는 체형에 맞아질 것 같기도 하더군요.
    점점 한국인들 체형도 서구적으로 변하고는 있으니까요.
    아니면 그전에 한국인 체형에 맞는 신제품이 나오던지.

    ... 라고 합리화 중입니다만 왜이리 슬퍼지나요.

  7. 즉 보려면 아시아를 벗어나세요
    ...

  8. 이것은.... 좋은 것이다!

  9. "헉!!!"

    유리온은 자신도 모르게 탄성을 내질렀다. 유리온의 그녀, 의문의 그녀가 가터벨트를 착용한 메이드복을 입고 나타난게 아닌가!

    "유리~~부끄럽지만...이거 어때?"
    "너..너무 조..좋아!!"

    흥분을 감추지 못하는 유리온을 향해 의문의 그녀는 싱긋 윙크를 보냈고 유리온은 그녀의 행동에 도무지 참을수가 없었다.

    "미..미안해!! 도..도저히...안...안되겠어!!"
    "꺄악!!~~♡"

    그녀의 짤막하고 귀여운 비명소리가 울려퍼졌고 유리온과 그녀는 동시에 나뒹굴었다. 유리온은 더 이상 자신을 억제하지 못하고 그만 그녀의 메이드복을 향해 만지면 끈쩍끈쩍해지는...



    밥풀
    을 잔뜩 묻히고 말았다.

    한국 사람은 밥을 잘 먹자는 뜻이었어요.

  10. 그리고 이 포스트는 블라인드처리됩니다.

  11. 난 블라인드 예정 포스트를 읽고 있는 것인가.....
    저 중에 한 이미지가 수록된 책을 실제로 소장중이라고 한다면
    그것은 막장에 부자새퀴라고 해야 할려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