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하네스 버그로 돌아가는 길은 첫날 올 때처럼 같은 느낌이었습니다. 바람은 차고 여느때처럼 피곤한 기색이 역력한 가운데 프리큐어음악을 듣으면서 공항으로 돌아왔습니다.


단체로 왔으니 한거번에 러시아워로 변해가는건 기본이요



기다리는건 당연지사


순식간에 공항이 이렇게 변했습니다아
인원이요? A B조 6개 정도니 대략 200명 넘을걸요 아마...


수속을 밝고


수속을 밝고 아무런 제지없이(...) 공해상으로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이상하죠?
하여튼 들어가서 대충 보니 인천공항이 워낙 크고 아름답다 보니 요하네스 버그공항이 좁아보였습니다.



버스를 기다리는 한 여행객
아마 홍콩계열 사람으로 생각

요하네스 버그 공항은 인천이나 책락콥 공항과는 달리 비행기까지 터널이 있는게
아니고 버스로 이동을 하는 구조였습니다.

...보딩시간이 좀 촉박한 편이죠. 그래서 한 서양인 분의 경우 im so sorry를 연발하는 모습을 볼수 있었네요. 허겁지겁 달려왔는데 비행기 시간 착각하거나 늦으신듯...



먹이른 노리는 매의 눈빛




심심해서 면세점을 좀 둘러다보니 저 인형의 스몰 버전을 구입하게 되었습니다만
비싸더군요. 180랜드 300랜드 이런 정도. 한화로 약 30000~60000원 입니다. 인형 하나가요

게다가 인형은 메이드 인 진나라.[각주:1]


각국 공해상의 면세점을 매번 다녀오지만 사실 그렇게 살게 없곤 합니다. 제가 이런 일반적인 물건을 좋아하지 안는 것도 있지만 전체적으로 싼건 없네요. 단 화장품은 뻬고.


시간이 적절하게 지나면 적절한 타이밍에 갔습니다.
  1. 그렇다고 질이 떨어지는 건 아닙니다. 잘 만들었어요. [본문으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프리카 남아프리카_공화국 | 요하네스버그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Yurion Yurion


저작권 & 공지사항

Yurion.net의 글의 저작권은 Yurion에게 있습니다. 블로그 내용에 관한 무단 복제 및 배포, 스크랩, 복사, 캡쳐, 펌질등의 행동을 원칙적으로 금하며 특히 네이버 블로그와 카페의 펌질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제제할 것입니다. 오직 링크만 허용됩니다. 이미지와 기타 프로그램의 저작권자가 명시된 자료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모든 권리가 있습니다. 그 외의 사항은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와 외국이란게 진짜 있었군요.

  2. 수속을 밝고 아무런 제지없이(...) -> 일단 밝고가 아니라 밟고 라는 태클하나 투척.

    아무런 제지가 없었던 것은 공통령 가카의 자가용 항공선을 이용했기 때문일겁니다.

  3. 인형 카와이!!

  4. 저기.. 지나가다가 들렀습니다~ 저도 남아공 요하네스버그를 통해서 한국을 가야하는데요~ㅎㅎ 1년전에 갔던곳이라 통 기억ㅇㅣ 안나서요~ㅎㅎ 화장품 가격이 어땠나요???ㅋㅋㅋ그리고 화장품 샤넬이라던가 바비브라운 뭐 이런 회사들것도 있나요??기억나는대로 알려주세요 ㅠㅠ